이름: 이수혁
2007/3/20(화)
감상문.  

 img74.gif   

 한단고기 연극 을 보고난뒤.

 처음 장학생 선발 되고 두번째고 모임들 가졌다.

두번째 만남 이여서그런지 서먹서먹하다 기보단 좀더 친숙해 졋다고할까?

또 밴드 아이들은 처음 모이는 자리에 참석해서 서먹서먹 할까봐 많이 걱정됬는데

예상외로 너무너무 잘어울리고 잼있어해서 기분좋았다.

 

한단고기를 보면서 꾀 많이 웃었다.ㅋ 막상 가기전엔 많은 기대는 하지않았으나.

 연극 을 보면서 많은 걸 느끼고 보면서 즐거움과 감동?  을 느낄수있었다.

바우?  주인인공이 소를 얻어 내려고 열심히 노력하는 모습이 ,  가장 인상깊었다.

 

 

ps. 어린송아지 누나는  이쁘다.ㅎ

img78.gif


220.78.103.90 박병구: 웬지... 믿음직스런 수혁이. 청소년기에는 이런 공연들을 많이 보면 참 좋단다. 다음에도 꼭 가자. -[03/21-09:42]-
                    답변/관련 쓰기 폼메일 발송 수정/삭제     이전글 다음글         창닫기